미국 캐나다 여행 클럽

http://club.koreadaily.com/calmountain
전체글보기
 
  클럽정보
운영자 juniper5071
비공개 개설 2011.06.07
인기도 1491832
회원 540명
클럽 소개 
인사말 (162)
등반 교실 (11)
자유 게시판 (87)
산행 스케쥴 
산행 계획 (434)
YouTube 동영상 
김인호 Outdoor Life (YouTube) (31)
사진 클럽 
산행 사진 (331)
여행 사진 (79)
하이 시에라 
존 뮤어 트레일 (10)
California 14ers (7)
비숍(Bishop)  (5)
론 파인(Lone Pine) (1)
맘모스 레이크 (0)
리바이닝(LeeVining) (1)
오니온 밸리 (1)
프래더(Prather) (1)
빅 파인(Big Pine) (1)
하이 시에라 트레일 (8)
국립 공원 
요세미티 (8)
데스밸리 (6)
미국 서부 국립공원 (17)
미국 중, 동부 국립공원 (3)
세코이야 (12)
캐나다 (11)
알래스카 (2)
킹스캐년 (3)
죠슈아트리 (5)
라센볼케닉 (2)
콜로라도 록키마운틴  (0)
주립 공원 
캘리포니아 주립공원 (4)
미국 서부 주립공원 (3)
미국 중, 동부 주립공원 (0)
캠핑장 
남가주 캠핑장 (13)
세코이야/킹스 캐년 캠핑장 (3)
해변가 캠핑장 (5)
북가주 (2)
비숍 (5)
요세미티 (1)
암벽등반 
LA 인근 암장 (14)
캘리포니아 (4)
기타 지역 (0)
4 x 4 Trail 
초보  (3)
중급 (0)
드라이브 코스 
남가주 드라이빙 (4)
미 서부 드라이빙 (2)
중가주 단풍여행 (5)
등산 장비 
텐트, 침낭, 등산화 (5)
기타 등산 장비 (6)
남가주 산행 
쉬운 산행 (27)
중급 산행 (36)
힘든 산행 (26)
극기 코스 (6)
백팩킹 (1)
산악 서적, 영화 
서적 (3)
영화 (12)
온천 
중, 북가주 온천 (4)
남가주 온천 (2)
동계 산행 
동계산행-남가주 (6)
중, 북가주 (1)
세계의 명산 
7 대륙 최고봉 (2)
아시아 (2)
유럽 (0)
중남미 (0)
싦의 쉼터 
건강 백과 (27)
휴게소 (91)
인생 칼럼 (5)
북가주 산행 
쉬운 산행 (2)
중급 산행 (2)
힘든 산행 (1)
레이크 타호 (0)
미국의 유명 등산코스 
유타 (1)
애리조나 (3)
야생화 투어 
야생화 (남가주) (8)
폭포 
캘리포니아 폭포 (3)
미서부 폭포 (0)
아침의 묵상 
코리언 아메리칸의 삶 (2)
공지사항 (꼭 읽어 주십시요)
 
TODAY : 316명
TOTAL : 3599064명
힘든 산행
작성자  juniper5071 작성일  2012.11.26 13:11 조회수 2449 추천 0
제목
 로스 마운틴 Ross Mountain  
첨부파일 : f1_20121126131115.JPG
 
 

로스 마운틴 Ross Mountain, Sheep Mountain Wilderness

거리 : 13.4 마일
소요시간: 8시간
등반고도: 5,500 피트
난이도: 5 (최고 5)
시즌: 4월-11월
선호도: 4 (최고 5)

빈센트 갭(6,593)에서 출발, 베든포웰(9,399)을 거쳐 2,000피트 아래의 로스 마운틴(Ross Mountain -7,402)을 다녀오는 산행이다.

베든 포웰 정상까지의 처음 4마일은 높이 솟은 파인 나무가 빼곡히 들어서고 시원하게 불어오는 청량한 공기가 매우 감미롭다.

또한 팜데일 너머로 시시각각 펼쳐지는 사막 지형은 고산 등정의 기분을 만끽하게 해준다.

베이든 포엘은 보이스카웃의 성지답게 정상 기념비에 다음과 같이 적혀있다. On my honor, I will do my best. To do my duty to God and my country and to obey the Scout Law. To help other people at all times; To keep myself physically strong, mentally awake, and morally strait.

배든 포웰(Baden-Powell) 정상에서 남쪽을 바라보면 협곡 가운데 2개의 낮은 봉우리가 눈에 들어오는데 그중 멀리 있는 봉우리가 로스 마운틴이다.

그 좌측으로 약간 험악하게 생긴 아이언 마운틴(Iron Mountain)과 마운틴 볼디(Mt. Baldy), 그리고 우측으로는 마운틴 호킨스(Mt. Hawkins)를 비롯해 샌 게이브리엘의 산들이 첩첩산중 눈에 들어온다.

배든 포웰에서 남쪽의 마인 협곡(Mine Gulch) 능선을 따라 내려가면 넓은 평지에 캠핑 흔적이 있는 곳이 나타난다. 이곳을 통과해 급경사를 계속 따라가면 로스 마운틴에 도착 하는데 희미하게나마 트레일이 있어 길을 찾는 데는 큰 어려움이 없다.

정상에는 빨간색 깡통으로 기록부(Registry)를 만들어 놓았으며 쉴만한 나무그늘이 있다. 지형이 주변 보다 낮기 때문에 로스 마운틴 정상 자체의 풍광은 조금 실망스러우나 남쪽으로는 훌륭한 계곡 풍치를 볼 수 있다.

배든 포웰로 돌아오는 길은 고난의 연속인데 여름철에는 햇빛 노출이 심하므로 준비를 단단히 해야 한다.

산행 도중 아이언 마운틴과 마운틴 볼디를 잇는 샌 안토니오 릿지(San Antonio Ridge)를 매우 가까이에서 볼 수 있고 수천 피트 아래로 펼쳐지는 초록색의 패라리 폭(Prairie Fork)도 매우 인상적이다.

풍수지리를 연구한 분에 의하면 로스 마운틴을 둘러싼 주위 산세로 볼 때 이곳 계곡이 음양의 조화가 있는곳이라고 한다. 그분의 등반 소감은 다음과 같다.

Sheep Mountain Wildness의 중심을 지나고 있으며 좌청룡 우백호는 아니지만 좌측으로는 Blue Ridge를 통하여 Wright Mountain, Pine Mountain 그리고 Baldy를 정점으로 Iron Mountain로 흘러내리고, 우측으로는 Mt. Burnham 을 거쳐 Mt. Hawkins, South Mt. Hawkins를 지나 Rattle Snake Peak로 떨어지고 있다. Ross Mountain으로 가는 능선은 그 중앙을 가로지르고 있고 그 좌우골짜기를 East fork 과 South fork이 달콤한 꿀물을 흘려보내고 있다. 이곳 배든 포웰의 정상은 양과 음이 멋지게 조화되는 곳이다. Ross Mountain을 가는 능선을 부드럽게 밟아갔다. 미끄러지지 않게, 돌이 떨어지지 않게, 우리의 여신이 놀라지 않게, 간혹 미끄러져도 여신의 품속이니 아프지도 않았다."

 

 

 
 
 
 
이전글   PCT near Guffy Campground
다음글   플리쟌 뷰 릿지 Pleasant View Rid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