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캐나다 여행 클럽

http://club.koreadaily.com/calmountain
전체글보기
 
  클럽정보
운영자 juniper5071
비공개 개설 2011.06.07
인기도 1491822
회원 535명
클럽 소개 
인사말 (162)
등반 교실 (10)
자유 게시판 (87)
산행 스케쥴 
산행 계획 (434)
YouTube 동영상 
김인호의 아웃도어 라이프 (YouTube) (17)
사진 클럽 
산행 사진 (331)
여행 사진 (78)
하이 시에라 
존 뮤어 트레일 (10)
California 14ers (7)
비숍(Bishop)  (5)
론 파인(Lone Pine) (1)
맘모스 레이크 (0)
리바이닝(LeeVining) (1)
오니온 밸리 (1)
프래더(Prather) (1)
빅 파인(Big Pine) (1)
하이 시에라 트레일 (8)
국립 공원 
요세미티 (8)
데스밸리 (6)
미국 서부 국립공원 (17)
미국 중, 동부 국립공원 (3)
세코이야 (12)
캐나다 (11)
알래스카 (2)
킹스캐년 (3)
죠슈아트리 (5)
라센볼케닉 (2)
콜로라도 록키마운틴  (0)
주립 공원 
캘리포니아 주립공원 (4)
미국 서부 주립공원 (3)
미국 중, 동부 주립공원 (0)
캠핑장 
남가주 캠핑장 (13)
세코이야/킹스 캐년 캠핑장 (3)
해변가 캠핑장 (5)
북가주 (2)
비숍 (5)
요세미티 (1)
암벽등반 
LA 인근 암장 (14)
캘리포니아 (4)
기타 지역 (0)
4 x 4 Trail 
초보  (3)
중급 (0)
드라이브 코스 
남가주 드라이빙 (4)
미 서부 드라이빙 (2)
중가주 단풍여행 (5)
등산 장비 
텐트, 침낭, 등산화 (5)
기타 등산 장비 (6)
남가주 산행 
쉬운 산행 (27)
중급 산행 (36)
힘든 산행 (26)
극기 코스 (6)
백팩킹 (1)
산악 서적, 영화 
서적 (3)
영화 (12)
온천 
중, 북가주 온천 (4)
남가주 온천 (2)
동계 산행 
동계산행-남가주 (6)
중, 북가주 (1)
세계의 명산 
7 대륙 최고봉 (2)
아시아 (2)
유럽 (0)
중남미 (0)
싦의 쉼터 
건강 백과 (27)
휴게소 (91)
인생 칼럼 (5)
북가주 산행 
쉬운 산행 (2)
중급 산행 (2)
힘든 산행 (1)
레이크 타호 (0)
미국의 유명 등산코스 
유타 (1)
애리조나 (3)
야생화 투어 
야생화 (남가주) (8)
폭포 
캘리포니아 폭포 (3)
미서부 폭포 (0)
아침의 묵상 
코리언 아메리칸의 삶 (2)
공지사항 (꼭 읽어 주십시요)
 
TODAY : 30명
TOTAL : 3511122명
중, 북가주 온천
작성자  juniper5071 작성일  2013.10.23 13:11 조회수 1544 추천 0
제목
 모노 핫 스프링스(Mono Hot Springs)  
첨부파일 : f1_20131023131232.JPG
 
 

모노 핫 스프링스(Mono Hot Springs)


프레즈노에서 168번 국도를 따라 산골 깊숙히 자리잡은 모노 온천장은 참 평온합니다.

돌로 지은 캐빈과 텐트 캐빈이 있는데 가격은 전부 다릅니다.

장작들이 바짝 말라 화력이 좋습니다. 모두 공짜입니다. 

샤워와 스파가 있는 건물입니다.

야외 스파인데 물 온도가 그리 뜨겁질 않습니다

저희가 묵은 텐트 캐빈입니다.

내부에는 더블, 싱글 침대가 있는데 7명이 잘수있는 사이즈입니다.

아침에 모닥불을 피웠습니다. 의자는 온천에서 준비해 놓았습니다.

캠프장을 지나 시냇물을 건너면 노천 온천으로 갈수있습니다.

Old Pedro라는 온천입니다. 물온도가 가장 높다고합니다.

이런 노천온천탕이 몇군데 있습니다. 아침 새벽에는 아주 맑지요. 바닥은 이끼와 흙입니다.

저녁후 캠프파이어 주위에 앉아 정담을 나누다보면 시간 가는줄 모르지요. 조금 럭셔리한 캠핑맛을 느낍니다. 

아침나절 식사후 커피를 마시면서 오늘 스케줄을 논의합니다.

여러곳의 등산로가 있습니다. 진입 상태는 평균이하입니다. SUV나 트럭을 사용하시면 좋습니다.

가을철에는 아름드리 아스펜들이 가을색으로 물들어있습니다.

존뮤어 트레일의 중간지점인 에디슨 호수에 도착을 해보니 물이 많이 빠졌습니다.



몇해전에 존뮤어 트레일 도중 탓던 페리도 안보이고 운동장이 되버린 호숫가에 보트들이 포개져있네요.

호수가에서 만난 사냥꾼 가족. "Look at him drinking a beer" " No its not. Its just a root beer"

인근에는 멋진 가을 풍경의 호수들이 산행인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산행후 푸짐한 저녁이 준비되었습니다. 숯불 돼지갈비 얌냠.. 준비해주신 손길 감사합니다.

등산로를 조금 깊숙히 들어가면 지나다니는 차들도 많지않습니다. 쉬워보이지만 승용차로는 도저히 못가는 길입니다.

눈이 오면 이곳으로 들어오는 도로는 통제됩니다. 온천장은 5월말 메모리얼 연휴부터 10월말까지 운영되며 겨울철에는 모든 인원들이 철수합니다. 식당이나 온천등 모든 서비스가 제대로 돌아가는 기간은 6월 중순부터 10월 중순입니다. 캐빈이나 텐트 가격은 개별적으로 틀린데 하룻밤에 $100 - $200 사이입니다.

성수기에는 붐빌 수 있으므로 미리 예약이 필요합니다.

전화 559-325-1710 http://www.monohotsprings.com/

참고사항: 모노 온천장과 이웃한 캠핑장은 국유림소속으로 온천장과 별도로 예약을 해야합니다.

http://www.reserveamerica.com/campgroundDetails.do?contractCode=NRSO&parkId=71583

가는길: LA에서 5Fwy-99Fwy로 북상하여 Fresno에서 168Hwy를 타고 표지판을 따라 올라가면 됩니다. 운전과 약간의 휴식을 포함하여 약 7시간 소요됩니다. 쉐이버 호수(Shaver Lake)에서 개스를 채워 들어가도록 합니다.


 
 
 
 
이전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핫 크릭 온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