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드림 산악회

http://club.koreadaily.com/dreamhikingclub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클럽정보
운영자 sannamja
비공개 개설 2013.09.25
인기도 8098756
회원 772명
드림 세상 
공지 사항 (58)
회원가입란 (479)
드림 공유 (3416)  
모든모임후기 (63)
번개/캠핑/여행 (66)
드림 글방 (238)
등산/여행/취미 
등산수칙/상식 (975)
산행 계획 (478)  
산행 사진 (540)  
여행/사진/영상 (206)
식물/약초/약차 (543)  
세계여행/별미 (635)
자유사진/추억 (867)
요리/취미,여가 (881)  
포토 에세이 (116)
음악/영화/연예/스포츠 
가요/가곡 (1115)
팝/외국곡 (463)
음악 정원 (335)
영화/드라마 (401)
연예/스포츠 (834)
패션의 모든것 (395)
마음의 양식 
좋은글/명언 (2754)  
자유 게시판 (4304)  
건강/일반상식 (5259)  
추억의 댓글,사진 (237)
유익 정보/지식 (2694)  
생활 상식/운동 (2867)  
문학/자유시/수필 (603)
감동글,사진,영상 (553)
느끼며 생각하며, (508)
놀라운사진/영상 (368)
오늘의 스토리...! (1)
쉼터 
끝말 이어가기 (604)
유머글/코미디 (933)
환경/화제 뉴스 (1138)
고전/현대 아트 (246)
과학/다큐/역사 (719)
코밐/사진 영상 (440)
나눔/힐링글영상 (680)
이름있는 사람들 (386)
황당한이슈,소식 (915)
이런저런 이야기 (2190)  
동물/사진/동영상 (303)
믿기어려운/사실 (217)
추천링크
가판대-모든신문을 여기서
MBN 종합방송
JTBC 방송 (중앙)
CHANNEL A (동아)
TV 조선
지역별 실시간 날씨
R E I 스포츠용품
SPORT CHALET
BIG 5 스포츠용품
SPORTS AUTHORITY
캠핑의 모든 필요용품
Walmart
 
TODAY : 9937명
TOTAL : 16182229명
좋은글/명언
작성자  sannamja 작성일  2017.04.18 11:28 조회수 1343 추천 0
제목
 어머니의 지혜 주머니   
 
 


어머니의 지혜 주머니





오래전 한 어머니가 홀로 키운 아들을 장가보내며
비단 주머니 하나를 아들에게 주었습니다.
"어미 생각이 나거든 열어 보아라."

신혼 첫날밤이 지나고, 잠자리에서 일어난 아들은
어머니가 주신 비단 주머니가 생각이 나서 살며시 열어보았습니다.
거기에는 여러 마리의 종이학들이 들어 있었는데
한 마리의 종이학을 꺼내서 풀어보았습니다.

그 종이학에는 이런 말이 담겨 있었습니다.
"아들아, 네 아버지처럼 말을 아껴라.
같은 생각일 때는 당신과 동감이라고 하면 된다.
그리고 빙그레 웃음만으로 만족 또는 거부를
표시할 수 있다는 것을 알기 바란다."

결혼한 지 몇 달이 흐른 어느 날
반가이 내리는 봄비에 아들은 어머니가 문득 그리워졌습니다.
그래서 비단 주머니를 열어 다른 종이학을 풀었습니다.
이번에도 어머니의 당부 말이 나왔습니다.
"남의 말을 잘 듣는 것이 네 말을 잘하는 것보다도
효과가 크기도 하다."

그렇게 세월이 흘러 어느 날이었습니다.
아들은 아내와 의견 충돌로 부부싸움 일보 직전에 있었습니다.
아들은 잠시 화를 진정하고, 작은 방으로 건너가
어머니의 비단 주머니를 열었습니다.

종이학에는 이런 글이 씌어 있었습니다.
"아들아! 지금 막 하고 싶은 말이 있거든 한번 참아 보아라!
그리고 오솔길을 걸어가면서 대화해보아라.
네 아내와 나뭇잎과 산새들과 흰 구름과 함께..."



누구나 언젠가는 부모님 품을 떠나 홀로서기를 합니다.
새로운 가정을 꾸리거나 자립을 하게 되었을 때
미처 생각하지 못한 어려운 문제에 직면할 때도 있습니다.
과연 우리 부모님이라면 어떻게 하셨을까 생각해보세요.

인생에서 막막하고 힘겨운 상황에 부딪혔을 때
혹시 가까운 곳에 부모님이 계신다면 주저 말고 물어보십시오.
어느 사람보다 사랑의 마음으로 인생의 지혜를
아낌없이 가르쳐주실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말하는 것은 지식의 영역이고 듣는 것은 지혜의 영역이다.
- 올리브 웬델 홈즈
 
 
 
 
이전글   세가지 좋은 유산
다음글   스티브잡스의 마지막 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