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식

http://club.koreadaily.com/minuki
전체글보기
 
  클럽정보
운영자 마니아
공개 개설 2012.12.30
인기도 1300356
회원 66명
생횔 상식 
건강 정보 (3037)
상식 (216)
만남 
벙개 (0)
좋은글 
좋은글 (28)
유머 
유머사진 (49)
음악 
동영상 (47)
자전거 
사진 (11)
정비 (3)
성 클리닉 
성 (70)
 
TODAY : 209명
TOTAL : 1754693명
건강 정보
작성자  마니아 작성일  2017.07.27 09:33 조회수 315 추천 0
제목
 치매 전조?...신경질 늘어난 이유  
 


사람들은 왜 신경질적으로 변하는 것일까. 신경질은 유전적인 영향도 있지만 질환이 원인일 수 있다. 주위에 신경질이 병적인 사람이 있다면 치료를 권해야 한다. 신경질을 일으키는 각종 질환에 대해 알아본다.

1.갑상선기능항진증

성격이 예민해지고 신경질이 자주 난다면 이 병을 의심해 볼 수 있다. 갑상선(갑상샘)기능항진증은 여성에게 자주 발생한다.

특히 어머니쪽 가족에 질환이 있을 경우 딸이 갑상선염 등 비슷한 질환을 앓을 가능성이 있다. 과도한 신경질을 내는 여성이 주위에 있다면 성격 탓으로 돌리지 말고 전문의의 진단을 권유해보자.

2.수면 부족

잠이 부족하면 성격이 신경질적으로 변하고 우울한 감정을 느끼기 쉽다. 여기에 피로까지 겹치면 최악이다.

수면을 도와주는 호르몬인 멜라토닌 분비량이 줄어들면 쉽게 일상생활에서 피로를 느끼게 된다. 주위에 짜증을 잘 내는 사람이 있다면 그의 수면 시간과 질을 체크해 보자. 잠을 푹 자고 나면 성격이 부드러워 질 수 있다.

3.신경성 식욕부진

거식증을 말한다. 음식을 먹지 않거나 구토하는 것이 신경질적으로 이뤄진다. 요즘에는 정신장애의 영역으로 봐야 한다고 해서 신경성 식욕부진증으로 부른다.

몸무게가 정상인데도 살을 빼려고 애쓰면서 몸무게가 늘어날까 노심초사한다. 10대 후반에서 많이 나타나고 환자의 90% 이상이 여성이다.

4.인격 장애

반사회적 인격 장애는 사회나 각종 상황에 잘 적응하지 못하고 주위에 피해를 준다. 자신에 대해 괴로워하고 치료가 필요하다고 느끼는 신경증과 구별된다.

우울증, 약물중독, 자살 , 범죄 등과 이어져 다른 사람에게 큰 피해를 줄 수 있기 때문에 증세가 심하면 빨리 치료해야 한다.

5.치매 전조

알츠하이머성 치매에 걸리면 가장 먼저 생기는 증상이 성격 변화다. 알츠하이머 초기 단계의 사람의 성격은 신경질적으로 변한다.

부모나 가족 중에 품성이 원만하던 사람이 사소한 일에 화를 벌컥 내고 신경질을 잘 내면 치매를 의심해 봐야 한다. 부모의 짜증과 신경질을 유심히 관찰하면 치매 악화를 막을 수 있다.

 
 
 
 
 
이전글   덥고 습할 때, 살이 더 찐다
다음글   사랑할 때 몸에 일어나는 변화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