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4060의 행복한 아침

http://club.koreadaily.com/Korea victorvalley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가입등록 및 인사방 
 
  클럽정보
운영자 빛과소리
비공개 개설 2012.07.05
인기도 6557312
회원 498명
공지및 공유방 
가입등록 및 인사방 (158)
행복 스케치 (1161)
글모음방 
감동,좋은글  (2020)
명언, 귀감글 (1184)
여러글 (1402)  
자유 게시판 (806)  
유익한 정보방 
건강정보 (2049)  
생활상식 (1624)  
음식관련 (1506)  
영상방 
사진.그림. 조각 (1439)  
동영상 (681)  
IT 인터넷 
컴퓨터 (245)
태그자료 (55)
이미지 스킨 (93)
질문하기 (23)
쉬어가는방 
게임 (306)  
그림 찾기 (34)
음악♬휴게실 (710)
유머 웃음방 (908)
세상 이야기 (540)  
각종자료실 
운영자방 (1177)  
신앙방 
말씀. 글 (343)
찬양 (137)
추천링크
가판대-모든 신문은 여기
채널 A
MBN 매일방송
JTBC
나는 의사다
정규재 TV
EBS 교육방송
라디오코리아
 
TODAY : 8616명
TOTAL : 10012404명
자유 게시판
작성자  빛과소리 작성일  2017.08.11 13:15 조회수 1256 추천 0
제목
 미필은 절대 모르는 군대 계급 차이의 무서움  
 

군대에서 행복한 것을 고르라고 하면 뽑는 것이 휴가, 외박, 외출 결국은 밖에 나가는 것이 제일 행복한 것인데요. 하지만 군생활을 하면 알 수 있다 싶이 휴가부터 외박 외출까지 모두 제한적입니다. 단 하나, 면회만큼은 매주 주말마다 제한적이지 않게 할 수 있습니다. 첫 면회는 바로 훈련병 때 느낄 수 있는데요. 4주간의 고된 훈련을 끝내고 떨어져있던 부모님과 여자친구 그리고 맛있는 것을 먹을 수 있을 때 그 행복은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습니다. 다음은 남자들만 알 수 있는 군인 사이의 계급과 그에 맞는 제식과 질서에 대해서 한번 알아볼까 합니다.



▼남자들이라면 누구나 국방의 의무를 다 해야하는 대한민국에서 첫 사회 생활이라고 얘기할 만큼 군인으로서의 임무는 많은 것을 배울 수 있고 또 많은 추억을 가질 수 있는 기회입니다. 그 중 하나가 사회생활에서 누구나 겪는 상사와의 관계인데요. 군대에서는 이런 질서정연이 더 뚜렷하게 나타납니다. 먼저 군대 계급을 보자면 일반 병사는 훈련소에서 4주간의 훈련을 거쳐 이등병이라는 타이틀을 가지게 됩니다. 작대기 하나가 되는 순간이 바로 정식 군인으로서 인정 받게 되었다는 뜻이죠. 이등병 - 일병 - 상병 - 병장 이렇게 일반 병사의 계급에도 그들은 군번과 계급에 확실한 질서가 있습니다. 



▼같은 계급임에도 군번에 따라 그들은 서로 지킬 것을 지키고 예의를 갖추어야 하는 것이 바로 제식에 대한 기초단계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군대 내에는 또 어떻게 군대계급이 나줘질까요. 일단 크게 장교, 부사관, 일반병사로 나눌 수 있습니다. 일반 병사는 좀 전에 말했듯이 4개의 계급으로 나누어져 있고, 부사관은 일명 v로 생긴 계급을 말합니다. 그리고 장교는 다이아몬드로 시작하여 무궁화, 별까지 달 수 있는 엘리트 부대라고 얘기 할 수 있습니다. 


▼비록 다르게 시작하는 군대 계급의 시작이지만 엄연히 그들 사이에는 계급의 질서가 필요합니다. 다들 아는 짬이라는 것 역시 중요하긴 하지만 규율상 30년을 일한 부사관이라도 10년 된 장교에게는 그만한 대우와 예의를 지켜야 한다는 뜻입니다. 물론, 유도리로 서로서로 존중해주는 것이 일반적이지 말입니다.



▼그렇다면 사회생활 보다 엄격한 군대 내에서의 기초적인 제식과 계급사이의 질서에는 어떠한 것들이 있을까요. 일단 선임에게 인사를 하는 것은 물론이고, 압존법을 지키는 것 역시도 가장 기초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물론 일반 병사끼리는 식사할 때 따로 거리낌이 없겠지만 식사, 휴식, 훈련중에도 장성들의 등장에는 모두 쉬어 상태가 되어 인사부터 하는 것이 그 순서입니다.



▼일반적으로 부대의 중대장이 대위, 대대장이 무궁화인 소령 및 중령이되고, 여단장이 대령 그리고 사단장이 원스타 부터해서 투스타 정도 된다고 합니다. 면회 도중 사단장의 등장은 일반 병사에게는 그냥 꼼짤 할 수 없을정도로 높은 계급임이기도 한데요. 여성들이 궁금한 이유가 위에 별달린 사람이 오면 밥을 제대로 못먹냐는 얘기도 이러한 상황 때문입니다.



▼물론 사회생활에서도 일반 사원들이 밥을 먹다가 회장님이 오시면 식사를 멈추고 인사하는 것이 예의이긴 하지만, 강조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밥 먹을 때는 개도 안건드린다는 말 처럼 일반 사회에서는 알 수 없는 상황이지만 군대에서는 가장 중요한 것이 바로 엄격한 규율이기 때문에 이러한 일들이 일어납니다. 하지만 이게 전역 후에는 앞으로의 사회생활에 큰 장점이 되면서도 경험이 될 수 있습니다.

 
 
 
 
이전글   1분에 가장 많은 펀치를 날려 세계기록 세운 태권도 유단자
다음글   "국군 통틀어 단 8명" 4성 장군이 받는 혜택 8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