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드림 산악회

http://club.koreadaily.com/dreamhikingclub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클럽정보
운영자 sannamja
비공개 개설 2013.09.25
인기도 9332072
회원 824명
드림 세상 
공지 사항 (59)
회원가입란 (484)
드림 공유 (3658)  
모든모임후기 (63)
번개/캠핑/여행 (79)
드림 글방 (254)
등산/여행/취미 
등산수칙/상식 (995)
산행 계획 (508)
산행 사진 (570)
여행/사진/영상 (221)
식물/약초/약차 (593)
세계여행/별미 (675)
자유사진/추억 (881)
요리/취미,여가 (1000)
포토 에세이 (124)
음악/영화/연예/스포츠 
가요/가곡 (1136)
팝/외국곡 (466)
음악 정원 (337)
영화/드라마 (410)  
연예/스포츠 (847)
패션의 모든것 (414)  
마음의 양식 
좋은글/명언 (2809)
자유 게시판 (4478)  
건강/일반상식 (5521)  
추억의 댓글,사진 (248)
유익 정보/지식 (2964)  
생활 상식/운동 (3082)  
문학/자유시/수필 (611)
감동글,사진,영상 (569)
느끼며 생각하며, (556)
놀라운사진/영상 (399)
오늘의 스토리...! (26)
쉼터 
끝말 이어가기 (604)
유머글/코미디 (961)  
환경/화제 뉴스 (1147)
고전/현대 아트 (247)
과학/다큐/역사 (725)
코밐/사진 영상 (440)
나눔/힐링글영상 (694)
이름있는 사람들 (401)
황당한이슈,소식 (957)
이런저런 이야기 (2401)  
동물/사진/동영상 (333)
믿기어려운/사실 (230)
추천링크
가판대-모든신문을 여기서
MBN 종합방송
JTBC 방송 (중앙)
CHANNEL A (동아)
TV 조선
지역별 실시간 날씨
R E I 스포츠용품
SPORT CHALET
BIG 5 스포츠용품
SPORTS AUTHORITY
캠핑의 모든 필요용품
Walmart
 
TODAY : 12279명
TOTAL : 17990049명
생활 상식/운동
작성자  sannamja 작성일  2017.10.12 18:26 조회수 253 추천 0
제목
 가을 햇빛은 보약! 왜?  
 
가을 햇빛은 보약! 왜?


 


가을 햇빛은 살균부터 심신 작용까지 놀라운 효능을 지니고 있어 보약과도 같다. 하지만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 노화에 사람들의 경계심이 높아지면서부터 햇빛은 마치 우리가 반드시 피해야 하는 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실제로 햇빛은 피부 노화와 피부암의 원인이기도 하지만 병적 요소로서 해석하는데 과장된 점이 더 많다. 특히 우리나라는 여름철 등 일부를 제외하고는 실외 활동을 자제해야 할 만큼 자외선 지수가 높은 날이 많지 않다.

또 주름과 검버섯 등 피부 노화의 주된 원인도 수명 연장과 동시에 콜라겐 생성량이 줄어들어 나타나는 현상이지 햇빛만의 영향은 아니다.

일본 도쿄광선요법연구소는 "멜라닌 색소가 생성되지 않아 피부가 빨갛게 달아오르기만 할 뿐 햇빛에 잘 타지 않는 백인들은 피부암에 취약하지만 한국과 일본 등지에서 햇빛을 많이 쬐었다는 이유로 피부암에 걸려 사망하는 경우는 극히 드물다"고 발표한 바 있다.

햇빛은 비타민 D의 최대 공급원으로, 일광욕을 통해 체내에서 합성되는 비타민 D는 간과 신장에서 대사를 거쳐 활성 비타민 D로 바뀐다. 활성 비타민 D는 장에서 칼슘과 인의 흡수율을 높인다.

또 적당한 양은 혈액 속에 저장되어 혈장 내 칼슘 농도를 조절해 뼈 조직에 인산칼슘을 침착시켜 우리의 뼈와 치아를 튼튼하게 만든다. 햇빛을 많이 쬐어도 비타민 D 생성과 관련해 과잉증이 없다는 것도 신비로운 자연의 효능이다.

수용성인 비타민 B와 비타민 C는 몸속에서 제 기능을 다하고 남으면 소변으로 배출 된다. 하지만 비타민 D는 체내에 축적되는 특성이 있다.

하루 종일 태양 아래에서 일하는 농부나 어부에게서도 비타민 D 과잉증을 발견할 수 없다. 햇빛을 쬐면 뇌 호르몬과 신경 전달 물질의 분비에 영향을 주는데 그 대표적인 것이 바로 멜라토닌과 세로토닌이다.

멜라토닌은 잠과 관련된 신경 전달 호르몬으로 밤에 뇌에서 집중적으로 분비되어 졸음을 느끼게 하고 깊은 잠을 취하게 하는데, 아침과 낮 시간에 햇빛을 쬐면 분비가 멈춘다.

전문가들은 "낮 시간 동안 햇빛을 자주 쬐면 정신이 맑아지고 개운해지며, 빛을 충분히 쬐고 침실을 어둡게 하면 멜라토닌이 분비되어 숙면을 취하는데 도움이 된다"고 말한다.

세로토닌은 심리적인 평화와 안정감을 주는 호르몬으로 햇빛을 통해 분비된다. 장마나 지역적 특성으로 오랫동안 햇빛을 쬐지 못하면 울적한 기분을 느끼고 날씨가 다시 맑아지면 상쾌함을 느끼게 된다.

이는 단순히 기분의 변화가 아닌 햇빛에 의한 세로토닌 생성으로 생리학적인 변화를 느끼는 것이다. 따라서 햇빛을 자주, 많이 쬘수록 기분이 좋아지고 활력을 얻을 수 있다.

이 외에도 가을 햇빛은 부작용 없이 신체의 잔병들을 치유하는 자연의 명약이다. 뇌혈관 혈류를 개선해 편두통을 완화하고 체내의 자연 발열 효과를 활성화해 냉증이나 냉방병을 예방하기도 하고, 신진대사를 촉진해 대사증후군을 개선하는 효능도 있다.

 
 
 
 
이전글   노년의 체취, 노인 냄새 없애는 방법은?
다음글   뱃살 고민에서 벗어나는 방법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