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드림 산악회

http://club.koreadaily.com/dreamhikingclub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클럽정보
운영자 산남자
비공개 개설 2013.09.25
인기도 12775798
회원 914명
드림 세상 
공지 사항 (60)
회원가입란 (499)
드림 공유 (4208)
모든모임후기 (64)
번개/캠핑/여행 (100)
드림 글방 (265)
등산/여행/취미 
등산수칙/상식 (1008)
산행 계획 (579)
산행 사진 (643)
여행/사진/영상 (241)
식물/약초/약차 (674)
세계여행/별미 (731)
자유사진/추억 (907)
요리/취미,여가 (1224)
포토 에세이 (130)
음악/영화/연예/스포츠 
가요/가곡 (1146)
팝/외국곡 (473)
음악 정원 (346)
영화/드라마 (436)
연예/스포츠 (914)
패션의 모든것 (482)
마음의 양식 
좋은글/명언 (2903)
자유 게시판 (4882)
건강/일반상식 (6088)
추억의 사진,댓글 (342)
유익 정보/지식 (3504)
생활 상식/운동 (3553)
문학/수필/자유시 (626)
감동글,사진,영상 (634)
느끼며 생각하며, (691)
놀라운영상/사진 (506)
오늘의 스토리...! (208)
쉼터 
끝말 이어가기 (604)
유머글/코미디 (993)
환경/화제 뉴스 (1179)
고전/현대 아트 (254)
과학/다큐/역사 (752)
코밐/사진 영상 (478)
나눔/힐링글영상 (726)
이름있는 사람들 (424)
황당한이슈,사진 (1053)
이런저런 이야기 (2799)
동물/사진/동영상 (417)
믿기어려운/사실 (281)
추천링크
가판대-모든신문을 여기서
MBN 종합방송
JTBC 방송 (중앙)
CHANNEL A (동아)
TV 조선
지역별 실시간 날씨
R E I 스포츠용품
SPORT CHALET
BIG 5 스포츠용품
SPORTS AUTHORITY
캠핑의 모든 필요용품
Walmart
 
TODAY : 2254명
TOTAL : 23093496명
이런저런 이야기
작성자  sannamja 작성일  2018.01.11 08:47 조회수 427 추천 0
제목
 우리가 항상 잠들기 전에 고민하는 5가지  
 

우리가 항상 잠들기 전에 고민하는 5가지

인사이트엘르


어둠이 짙게 깔린 캄캄한 밤 잠들기 전, 천장을 바라보며 드는 생각들이 있다.


배고프다, 휴대전화 볼까, 언제 자지 등 사소한 이야기들이지만 의외로 깊게 고민하게 된다.


이러한 물음들은 하루를 마무리하는 소소한 고민으로 많은 이들이 공감하고 있다.


불 끄고 누워 잠들기 전에 우리가 항상 고민하는 5가지 상황을 소개한다.


자기 전 내가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 아래 내용을 통해 살펴보길 바란다.


1. 야식 먹을까, 말까?

인사이트

Gettyimagesbank


잠들기 전 갑작스레 허기짐이 몰려올 때가 있다.


졸렸던 눈이 떠지면서 정신이 또렷해지고 음식 냄새를 찾아 킁킁거린다.


밖에서는 배달 오토바이 소리가 들려오며 옆집에서는 라면 냄새가 흘러나온다.


이 시간마다 엄청난 내적갈등에 시달리며 치킨 시킬까, 라면 끓일까 등 야식 생각만 떠오른다.


먹을지, 말지 등의 엄청난 고민 끝에 결국 야식에 무릎을 꿇는 사람들이 많다.


2. 한숨 자고 공부할까?

인사이트

Gettyimagesbank


시험을 코앞에 둔 상황, 밀려오는 졸음 때문에 하나도 집중이 안 된다.


이때 책상 옆 포근한 침대가 나를 반긴다.


딱 한 번만 누웠다가 공부하자라며 자신을 달래고 침대로 돌진해 편안함을 만끽했다.


눈만 감았다 떴을 뿐인데 기본 1시간이 훌쩍 지나간 것을 발견했을 때 당황함이 역력한 나를 발견한다.


시험을 앞둔 많은 이들이 이러한 상황에 공감할 수 있을 것이다.


3. 화장실 갔다 올까?

인사이트

Gettyimagesbank


불까지 끄며 잘 준비를 마치고 침대에 누운 순간 갑자기 화장실이 급함을 느낄 때가 있다.


꿈나라로 가 기위해 모든 준비를 끝냈기에 더이상 일어나기 싫은 마음이 간절하다.


이때 상황은 두 가지로 나뉘는데 우선 끝까지 인내력을 발휘해 스르르 잠에 드는 경우가 있다.


또 다른 상황은 결국 참지 못하고 따뜻한 전기장판을 나와 화장실로 뛰어간다.


4. 지금 자면 몇 시간 잘 수 있지?

인사이트

Gettyimagesbank


자기 전에 누구나 한 번쯤 몇 시간 잘 수 있지라는 생각을 해본 적이 있을 것이다.


시간 하나하나 세면서 오늘은 몇시간 잘 수 있네라며 내 수면시간을 측정한다.


잠시 딴 짓으로 시간이 흐르면 다시 몇 시간 잘 수 있지라는 생각을 또 하게 된다.


이러다 수면시간이 점점 줄게 됨을 느끼면 왠지 모를 초초함이 나를 반긴다.


5. 졸리지만 SNS 볼까?

인사이트

Gettyimagesbank


개인 SNS가 활발한 시대, 잠들기 전 핸드폰으로 인스타그램이나 페북 등을 훑어보는 이들이 많다.


하지만 잠깐 보려 했던 것도 잠시 이곳저곳을 떠돌다 보니 잘 시간을 훌쩍 넘는 경우가 있다.


자야 하는데라는 생각이 머릿속을 맴돌지만 SNS 탐방을 끊을 수 없어 다음날 누적 피로도가 쌓이는 일이 허다하다.


이와 함께 웹툰, 드라마 등을 보다 새벽 밤을 지새는 경우들도 있다.

 
 
 
 
이전글   40년 동안 생수통 20개 가득 찰 정도로 동전 모은 할아버지
다음글   걷기의 4가지 심리학적 이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