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59 골프클럽

http://club.koreadaily.com/LOS ANGELES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자유 게시판 
 
  클럽정보
운영자 59KS
비공개 개설 2011.08.24
인기도 831988
회원 79명
공지/가입방법 
회칙 (6)
회비,정산내역 (144)
가입방법 (38)
공지 합니다 (53)
골프티타임 
정모 골프 티 타임 (133)
골프 티타임 (422)
번개 골프 티타임 (37)
도야지 쉼터 
자유 게시판 (882)
골프 후기 (37)
원포인트 랫슨 (418)
영화/음악/시 (1412)
건강/생활정보 (152)
도야지 정보 
클럽 사진방 (465)
우리들 핸디 (218)
월별 수상자들 (15)
출석부 (23)
주소록 
회원 주소록 (30)
 
TODAY : 887명
TOTAL : 2745319명
영화/음악/시
작성자  FNPGA 작성일  2018.11.07 07:04 조회수 100 추천 0
제목
 그때 나는 어디쯤 가고 있을까?  
 





그때 나는 어디쯤 가고 있을까?


거리의 낙엽이 발을 묻는다
그낙엽을 밟으며 가고 있다
어디 쯤에서 발을 멎을지
나는 그것을 모른다

여름을
잎, 그늘에서
노래 하던 매미와 나비는
지금 어떻게 되었을까?
비어 가는 가지에 눈같이 쏟아지는
저 허무감

계절이 바뀌면
이 가지에 잎이 새로 피리라
종달새도 날고
두견새도 밤을 새우리

다시 낙엽이
길을 메울때
그때 나는 어디쯤 가고 있을까?

 =황 금찬=





자꾸 깊어만 가는 계절

그러게요 이 계절이 훌쩍 떠나버리고

어느만큼의 세월이 흐른뒤에는


우린...나는 어디쯤 가고있으며

무얼 하고 있을까요


 




 

 






 
 
 
 
이전글    나를 만드는 것
다음글   힘내요 당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