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문학광장

http://club.koreadaily.com/mhkj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클럽정보
운영자 한틀
비공개 개설 2019.01.14
인기도 11192
회원 13명
문학광장 
공지알림 (1)
가입인사 (4)
등업신청 (1)
문학광장작가방 
시 (31)
수필 (4)
소설 (0)
주시제선정작품 (7)
문학의 향기 
시 (13)
수필 (0)
소설 (0)
시낭송 (8)
울림이있는글 (0)
영상시(시화,시사) (24)
어린이(동시,동화) (5)
예비작가방 
예비시인 (0)
예비작가 (0)
창작아카데미 
시창작자료 (10)
수필창작자료 (4)
한글맞춤법검사기 (1)
추천링크
문학광장(한국본부)
백석사진연구회
 
TODAY : 44명
TOTAL : 28347명
작성자  허당 작성일  2019.02.10 02:48 조회수 203 추천 0
제목
 생각청소...  
 


한 주를
한 달을
마무리 하는 날에는
생각이 특히 많아집니다 

잘 살았는지
얼마나 노력했는지
불평불만으로
시간 낭비한 건 아닌지
나는 누군가에게
어떤 모습으로 기억될지 

부족한 부분들만
머리속을 어지럽혀
맘이 흡족하지 못합니다
가끔은 나만 힘든 건 아닌가
왜 왜 왜라고
반문하기도 하고요 

내가 지고 있는
크고 작은 짐들이
어쩜 한결같이
무겁게만 느껴지는지요
남들도 비슷할건데 말이죠 

그럴 때마다
생각 청소를 하게됩니다
불필요한 생각들이 대부분 차지하고
결국 결론은 다시 
시작으로 마무리 짓게 되지요 

오늘 
우리 함께
복잡한 생각을 정리해 볼까요
내일은 새날이 오거든요
우리들의 마음속에도 꽃도 피고
향기도 나는 따스한 봄이 말이죠 

- 해밀 조미하

 
 
한틀 (2019.02.10 05:10)  신고
내일은 새날이 옵니다
가득찬 생각의 자루를 비워
새로운 것들을 채울 수 있기를 바래봅니다
 
 
이전글   필요한 자리에 있어주는 사람..
다음글   기분 좋은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