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체류신분 관계없는 워싱턴주 운전면허

http://club.koreadaily.com/wdl
전체글보기
 
  클럽정보
운영자 워싱턴주 안내
공개 개설 2011.05.13
인기도 573702
회원 102명
[1]워싱턴주 시애틀 오늘의소식 (391)
[2]실기시험 동영상 및 필기시험예상문제,운전자 가이드 (16)
[3]워싱턴주 면허국에서 인정하는 한국및미국 준비서류 (18)
[4]한국 준비서류 번역/공증/통역 써비스 (24)
[5]각종 워싱턴주 면허 정보 공유  (320)
[6]워싱턴주 시애틀 하우스/콘도/아파트 렌트 안내 (161)
 
TODAY : 6명
TOTAL : 1055790명
본 카페는 시애틀 생활및 정착정보의공유를 기본 목적으로 운영이 되고 있습니다.카페 기본취지에 맞지않는 댓글은 삭제되고 2회이상시에는 강퇴조치됨을 알려 드립니다.정회원이상의 게시판 입니다.협조에 감사를 드립니다.
 
[1]워싱턴주 시애틀 오늘의소식
작성자  부운영자 작성일  2019.04.21 00:57 조회수 40 추천 0
제목
 시애틀 아파트 공실률 급감  
 

최근 시애틀 지역에는 새로운 아파트와 콘도 유닛들의 공급으로 인해 비어있는 아파트들이 많았다. 때문에 렌트를 희망하는 세입자들의 경우 선택의 폭이 넓어지고 비교적 좋은 조건에 아파트를 찾을 수 있었다. 하지만 이같은 세입자가 갑인 렌트 시장이 빠른 속도로 집 주인이 갑인 시장으로 변하고 있다.

 

시애틀은 미 전역에서 가장 새로운 아파트 건물이 많이 들어선 지역 중 하나다. 올해 4 분의 1 기만 해도 시애틀 지역에만 3천 4백 여개의 새로운 아파트 유닛들이 공급되었다. 시애틀에서 렌트할 곳을 찾는 세입자들은 주로 사우스 레이크 유니온에서 펄스트 힐 등지에서 렌트할 유닛을 찾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근 지역인 벨뷰와 레드몬드 지역에 역시 많은 아파트들이 최근 들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놀랍게도 지역내 들어선 아파트들은 대부분 세입자들이 들어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애틀 지역은 지역 경제가 탄탄하고 대형 회사들이 많아 렌트를 찾는 사람들이 많다는 점도 있지만, 지역내 아파트들의 약 80 퍼센트 정도는 스튜디오 혹은 1 베드룸과 같은 작은 규모의 유닛들이여서 렌트할 세입자를 찾는 것이 타 지역과 대비해 조금은 쉬운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현재 시애틀 렌트 시장에서는 새로운 아파트가 공급되는 수만큼, 새입자들 역시 들어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시애틀 지역의 평균 렌트비는 $1,940 이스트사이드의 경우 $1,980  사우스 킹 카운티의 경우 $1,460 스노호미쉬 카운티의 경우 $1,500 로 나타났다. 

 
 
   
 
 
이전글   다음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워싱턴 주의 개스비가 미 전역에서 가장 비싼 것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