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4060의 행복한 아침

http://club.koreadaily.com/Korea victorvalley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가입등록 및 인사방 
 
  클럽정보
운영자 빛소리
비공개 개설 2012.07.05
인기도 11026512
회원 533명
공지및 공유방 
가입등록 및 인사방 (191)
행복 스케치 (1608)
글모음방 
감동,좋은글  (2223)
명언, 귀감글 (1390)
여러글 (1678)
자유 게시판 (1182)
유익한 정보방 
건강정보 (2539)
생활상식 (2105)
음식관련 (2049)
영상방 
사진.그림. 조각 (1780)
동영상 (751)
IT 인터넷 
컴퓨터 (299)
태그자료 (55)
이미지 스킨 (89)
질문하기 (22)
쉬어가는방 
게임 (360)
그림 찾기 (36)
음악♬휴게실 (904)
유머 웃음방 (1157)
세상 이야기 (775)
각종자료실 
운영자방 (1444)
신앙방 
말씀. 글 (421)
찬양 (179)
추천링크
가판대-모든 신문은 여기
채널 A
MBN 매일방송
JTBC
나는 의사다
EBS 교육방송
라디오코리아
재림마을
 
TODAY : 969명
TOTAL : 15132285명
병은 육체의 고장이 아니라 마음의 아픔이다
 
건강정보
작성자  빛소리 작성일  2019.06.12 05:47 조회수 2173 추천 0
제목
 "제발 살 좀 빼라" 당신의 몸에서 보내는 5가지 신호  
 

"제발 살 좀 빼라" 당신의 몸에서 보내는 5가지 신호

인사이트



바쁜 일상 속에서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건 맛있는 음식을 먹을 때라는 사람들이 많다.

먹을 때만큼은 너무나도 행복하고, 하루에 받았던 스트레스가 다 풀리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며 말이다.

이 때문인지 여자들이 흔히 하는 거짓말 중 하나도 "이제 정말 다이어트 시작한다"는 말이다.

우리는 1년 365일 같은 거짓말을 반복하지만, 사실 이를 행동으로 옮기기는 쉽지 않다. 세상에는 맛있는 음식이 너무나도 많기 때문이다.

그런데 만약 이러한 신호를 느꼈다면 당장이라도 운동을 시작하는 게 좋겠다. 건강에 이상이 생긴 몸이 당신에게 미리 신호를 보내는 것이기 때문이다.


1. 푹 자고 일어나도 개운하지 않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운빨로맨스


신체에 지방이 쌓이기 시작하면 신체 기관의 부피가 늘어나면서 기도가 좁아진다.

이 때문에 잠을 자는 동안 숨을 제대로 쉬지 못하는 수면무호흡증에 시달리게 될 수도 있다.

살이 찌면 기도가 정상인의 절반 이하까지 좁아져 잠을 충분히 자도 피로가 풀리지 않는 수면 장애를 겪을 수 있다.


2. 조금만 움직여도 숨이 찬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계단이나 오르막길을 오를 때 숨이 차고 한 발자국을 내디딜 때마다 고통스러운가.

그렇다면 혹시 몸에 이상이 생긴 것은 아닌지 의심해봐야 한다.

살이 급격하게 찌면 계단 오르는 것 자체가 힘이 들 뿐만 아니라 무릎이 아파지기도 한다.


3. 배가 고프지 않아도 음식이 자꾸 먹고 싶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YouTube 떵개떵


분명 방금 밥을 먹어 배가 고프지 않은데도 과자나 젤리 등 군것질이 하고 싶다면 이는 좋지 않은 신호다.

꾸준히 운동을 한 사람의 경우 음식에 대한 관심이 크지 않다고 한다.

반면 운동과 담을 쌓은 사람의 경우 음식에 대한 갈망, 집착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4. 소변을 보고도 잔뇨감이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별난 며느리


몸무게가 많다고 모두 비만은 아니지만 복부와 허리 쪽에 살이 급격하게 쪘다면 비만을 의심해야 한다.

특히 복부비만은 지방이 방광을 눌러 자극하고, 요실금을 발병하게 하기도 한다.

소변을 볼 때 아랫배가 묵직하고 잔뇨감이 느껴진다면 비만이 원인은 아닌지 확인해볼 필요가 있다.


5. 작년에 맞던 바지가 맞지 않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1년 만에 다시 꺼낸 여름 옷 중 맞는 게 없어 다시 사야 할 지경이라면 이제는 정말 운동을 시작해야 할 때다.

"다시 사면 되지"라고 생각할 수 있겠지만 허리 부근에 살이 몰려 있다면 문제가 있다.

과도한 뱃살은 대게 복부비만과 연관이 있으며 남성은 약 40인치, 여성은 35인치를 넘게 되면 건강의 적신호로 볼 수 있다.

 
 
 
 
이전글   한국인이 가장 걱정하는 건강 부위 ‘눈’에 좋은 영양소
다음글   '찬물만 마셔도 체한다'라는 과학적인 속담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