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WOORI GOLF

http://club.koreadaily.com/woorigolf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클럽정보
운영자 운영자
비공개 개설 2018.06.19
인기도 238968
회원 44명
공지 
공지사항 (27)
가입인사 (97)
T - time 
일요 T - time (207)  
정모 (0)
번개 (5)
게시판 
자유 게시판 (211)
라운딩 후기 (8)
회원핸디 (41)
유모어 (31)
골프레슨 (46)
회원사진 (43)
음악세상 (13)
건강정보 (95)  
좋은글,좋은말씀 (223)  
재미있는 동영상 (5)
회원님 비지니스 정보 
뭐 하세요? (1)
우리클럽을 위한? 
이건 어때요? (1)
우리매일 인사할까요? (358)  
운영자 자료 
아이콘 (19)
준비자료 (24)
추천링크
golfzing
underpar
golfnow
teeoff
You Tube
Clickitgolf
 
TODAY : 907명
TOTAL : 376479명
건강정보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9.06.19 00:04 조회수 1280 추천 0
제목
  노화를 늦추는 쉬운 방법 한발 서기  
 

“노화는 다리에서부터 시작된다” 는 말이 있다. 그런데 하체근육 쇠약이 생각보다 더 빨리 진행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르면, 50대부터 관찰된다는 것이다. 

미국 듀크대학 연구팀은, 30대에서 100세까지의 성인남녀 775명에게 기초체력과, 지구력 테스트를 실시했다. 

걷기, 한발로 서기, 의자에서 일어서기 등 간단한 신체활동 위주로 테스트가 이뤄졌다. 그 결과, 가장 먼저 쇠퇴하는 것은 ‘한 발로 서기’와 ‘의자에서 일어나기’로 50대부터 시작되는 사람이 많았다. 

60~70대의 참가자들에게서는 지구력 및 걷기 속도 감퇴현상을 찾아볼 수 있었다. 

이에 대해 주요 연구자인 캐서린 홀 교수는, “노화로 인한 신체능력 감퇴는,지구력보다 하체근력이 먼저 떨어진다” 면서, “이를 막기 위해서는, 40대 이전부터 규칙적인 운동으로, 몸을 움직이는 습관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고 전했다. 


‘한 발로 서기’는, 지난해 일본 교토대학이 발표한 연구에서도 그 중요성이 부각된 바 있다. 

“한쪽 다리로 20초 이상 서 있지 못하면, 뇌경색이나 치매의 위험신호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기 때문이다. 

당시 연구팀에 따르면, “MRI에서 뇌경색이 2곳 이상 발견된 사람 중 34.5%가 한 발로 서서 20초를 넘기지 못했다”고 한다. 

만일 뇌 기능에 이상이 생기면 몸의 균형이 틀어져 한 발로 서기가 어렵다. 반대로 한 발 서기를 꾸준히 연습하면 혈류가 좋아지고, 뇌 활성화에도 도움이 된다. 

당신은 과연 한 발로 서서, 몇 초나 버틸 수 있는가? 젊다고 방심은 금물이다. 일하는 틈틈이 한 발로 서는 운동을 실천해보자..
 
 
 
 
이전글   폐가 젊어지는 건강한 폐를 만드는법
다음글   100세까지 관절 팔팔하게 유지 하는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