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클럽홈 | Koreadaily

Raintree

http://club.koreadaily.com/raintree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클럽정보
운영자 고은비
비공개 개설 2012.10.16
인기도 3709778
회원 134명
Raintree 공지 
공지 (12)
어느날 문득(벙개) (81)
모임후기 (38)
Together(정모) (94)
Carpe Diem(꿀금) (245)
Raintree 인사 
콩닥콩닥(가입)  (177)
Hello(출석) (1344)
Raintree 안채 
Sweet Rain (1540)
토닥토닥 (986)
고운시,글 (558)
Raintree 사랑채 
소근소근 (382)
톡톡톡(정보) (620)
Raintree 뜰 
팝송 (1056)
가요,가곡 (1397)
클래식,연주곡 (981)
음악 편지 (신청곡) (1080)
Raintree 취미 
찰칵찰칵 (723)
drudru(풍경) (103)
조물조물 (90)
내 스탈이 어때서 (75)
Raintree 문화 
건강관리  (2552)
통 Guitar  (120)
예술작품 (74)
생활지혜 (2349)
Raintree 유머,영화 
~!@#$%^&* (993)
추억의 영화 (219)
어 .머. 나. (791)
Raintree 신앙 
오늘의 묵상 (1965)
찬양 (1963)
Sinabro (1049)
공감 (1266)
Amazing Grace (133)
Raintree 자료실 
운영자방 (4400)
태그 연습장  (48)
태그 자료실 (10)
Raintree Story
My forever Friend
어느날 갑자기
그댄 봄비를...
With or Without You
 
TODAY : 335명
TOTAL : 6360426명
생활지혜
작성자  고은비 작성일  2019.08.19 14:32 조회수 892 추천 0
제목
 성인 식품 알레르기 주범은 과일·밀  
 






성인 식품 알레르기 주범은 과일·밀


 

 

 

 

사과·복숭아 등 과일이 37.3%… 밀, 아나필락시스 위험 가장 커

 

국내 성인에게 알레르기를 가장 잘 유발하는 식품은 과일인 것으로 나타났다.

 

세브란스병원 알레르기내과 박중원 교수 연구진이 국내 식품 알레르기가 있는 성인 415명에게 직접 알레르기 원인 검사를 했다. 그 결과, 과일에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는 환자가 37.3%로 가장 많았다. 대표적인 원인 과일이 사과, 복숭아, 키위, 배다. 그 외에 갑각류(26.7%), 밀(15.1%), 메밀(7.4%), 땅콩(7.4%), 호두(6%) 알레르기가 많았다. 박중원 교수는 "소아 식품 알레르기 원인의 80% 이상이 달걀, 우유, 땅콩인 것과 양상이 확연히 다르다"고 말했다.

 

아나필락시스 위험이 가장 큰 식품은 밀이었다. 아나필락시스는 혈압 감소, 호흡 곤란 등 갑작스러운 전신 반응이 나타나는 것이다. 이번 연구에서 아나필락시스 경험자의 30.2%가 밀이 원인이었고, 밀 알레르기가 있는 환자의 절반 이상(61.9%)이 아나필락시스를 경험했다. 그다음 메밀, 갑각류 순으로 아나필락시스 위험이 컸다.

 

식품 알레르기는 원인 식품을 피하는 것 외에 특별한 해결책이 없다. 아나필락시스 위험이 큰 환자가 만약의 상황을 대비해 증상을 완화하는 에피네프린 성분 주사를 휴대하고 다니는 정도다. 단, 일부 과일 알레르기는 면역 치료로 증상 완화 효과를 볼 수 있다. 면역치료는 알레르기 유발 항원(抗原)을 몸에 조금씩 주입해 면역체계가 항원에 덜 민감하게 만드는 치료다.


 
 
 
 
이전글   아프면 ‘근육 부족’ 후회한다.. “건강할 때 근력운동해야”
다음글   달걀이 해롭다고? 달걀 건강하게 먹는 법 따로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