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60의 행복한 아침

http://club.koreadaily.com/Korea victorvalley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가입등록 및 인사방 
 
  클럽정보
운영자 빛소리
비공개 개설 2012.07.05
인기도 11637994
회원 533명
공지및 공유방 
가입등록 및 인사방 (191)
행복 스케치 (1702)  
글모음방 
감동,좋은글  (2269)  
명언, 귀감글 (1414)  
여러글 (1704)
자유 게시판 (1220)  
유익한 정보방 
건강정보 (2637)  
생활상식 (2192)  
음식관련 (2141)  
영상방 
사진.그림. 조각 (1835)  
동영상 (758)
IT 인터넷 
컴퓨터 (310)
태그자료 (55)
이미지 스킨 (89)
질문하기 (22)
쉬어가는방 
게임 (375)
그림 찾기 (37)
음악♬휴게실 (928)
유머 웃음방 (1200)  
세상 이야기 (787)  
각종자료실 
운영자방 (1450)
신앙방 
말씀. 글 (429)
찬양 (181)
추천링크
가판대-모든 신문은 여기
채널 A
MBN 매일방송
JTBC
나는 의사다
EBS 교육방송
라디오코리아
재림마을
 
TODAY : 2190명
TOTAL : 15890729명
유머 웃음방
작성자  빛소리 작성일  2019.10.10 05:59 조회수 94 추천 0
제목
 키스로 치료하는 젊은이  
 

키스로 치료하는 젊은이

열차에 젊은 남녀 한 쌍과 연세가 지긋하신
어르신이 앉아 있었다.
여자가 좀 불편한 기색이기에
남자친구가 "왜그래?"하고 물었다.
"나 머리가 아파."
그러자 사내 녀석이 여자의 이마에 키스하고는
"좀 괜찮아진 거야?"라고 묻는다.
여자는 좋아졌단다. 그러자 사내가 다시 물었다.
"어디 딴 데 또 아픈 데는 없어?"
여자는 "요기"하며 입술을 가르킨다.
사내녀석이 또 넙죽 여자 입술에 키스해 주곤 묻는다.
"이젠 좀 나아졌지?"
"응. 한결 좋아졌어"
"또 어디 불편한 데 없어?"
여자는 이번엔 노골적으로 목을 가르킨다.
젊은 녀석은 이번에도 넙죽 여자의 목에
적극적으로 키스를 했다.


이 민망한 광경을 어이없이 바라보던 어르신이
사내에게 넌지시 물어보았다~
@

@

@

@
이보게 젊은이

 자네 내치질도 고쳐줄수 있나?

 
 
 
 
이전글   신선놀음에 빠진 자들
다음글   괜찮아! 친구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