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60의 행복한 아침

http://club.koreadaily.com/Korea victorvalley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가입등록 및 인사방 
 
  클럽정보
운영자 빛소리
비공개 개설 2012.07.05
인기도 11637994
회원 533명
공지및 공유방 
가입등록 및 인사방 (191)
행복 스케치 (1702)  
글모음방 
감동,좋은글  (2269)  
명언, 귀감글 (1415)  
여러글 (1704)
자유 게시판 (1220)  
유익한 정보방 
건강정보 (2637)  
생활상식 (2193)  
음식관련 (2141)  
영상방 
사진.그림. 조각 (1834)  
동영상 (758)
IT 인터넷 
컴퓨터 (310)
태그자료 (55)
이미지 스킨 (89)
질문하기 (22)
쉬어가는방 
게임 (375)
그림 찾기 (37)
음악♬휴게실 (928)
유머 웃음방 (1200)  
세상 이야기 (787)  
각종자료실 
운영자방 (1458)  
신앙방 
말씀. 글 (429)
찬양 (181)
추천링크
가판대-모든 신문은 여기
채널 A
MBN 매일방송
JTBC
나는 의사다
EBS 교육방송
라디오코리아
재림마을
 
TODAY : 5426명
TOTAL : 15893965명
행복 스케치
작성자  꿈꾸는 몽돌이 작성일  2019.10.21 09:00 조회수 47 추천 0
제목
 걱정은 팔자요 근심은 병이다.  
 
    
    걱정은 팔자요 근심은 병이다.  
      걱정은 팔자요 근심은 병이다 누구나 살면서 "나에게 혹시 어떤 불행이 닥친다면 어떻게 할까?" 걱정하고 고민해본 적이 있을 것이다. 걱정과 고민 때문에 밤을 지새우고 몸과 마음이 아픈 적도 많았을 것이다. 그런데 시일이 지나고 나면 이런 걱정들이 대부분 기우에 지나지 않았음을 알고 피식 웃고 마는 경우가 있다. 공연한 걱정, 쓸데없는 걱정을 하는 사람들을 핀잔할 때 우리는 기우 라는 말을 쓴다. 그에 대해 중국 고전인 열자의 천서 편에 나오는 우화 한 토막을 소개해본다.
      옛날 주왕조 시대,
      중국 황하 중부 유역 하남성에 속하는
      아주 작은 나라 가운데 하나인 기(杞)나라에는 
      늘 쓸데없는 걱정을 하는 한 남자가 살고 있다.
       
      그는 날마다
      하늘이 무너지고 땅이 꺼지면
      몸 붙일 곳이 없을 거라며
      걱정을 한 나머지 침식을 폐하고 말았다.
       
      어느 날
      그의 쓸데없는 걱정 이야기를 전해들은
      한 지혜로운 친구가 저러다 죽지 않을까?
      걱정이 되어 그에게 찾아가 이렇게 말했다.
       
      "여보게 친구, 
      하늘은 기운이 쌓여서 된 것으로
      기운이 없는 곳은 한 곳도 없다네.
       
      우리가 몸을 움츠렸다 폈다 하는 것도,
      숨을 쉬는 것도,
      다 기운 속에서 하고 있는 것이라네.
      그런데 무너질 게 뭐가 있겠는가?"
      그러자 그 사람은
      "하늘이 과연 기운으로 된 것이라면
      하늘에 떠 있는 
      해와 달과 별들이 떨어질 수 있지 않겠는가?" 
      하고 물었다.
       
      이에 친구는 "해와 달과 별들도 역시
      기운이 쌓인 것으로 
      빛을 가지고 있는 것뿐이야.
       
      설사 떨어진다 해도
      그것이 사람을 상하게 하지는 못한다네" 
      라고 대답했다.
      그 말을 듣고 그는 또 "그건 그렇다 치고
      땅이 꺼지면 어떻게 하나?"
      하고 질문하였다.
      
      친구는 웃으면서 
      "땅은 쌓이고 쌓인 덩어리로 되어 있다네.
      사방이 
      꽉 차 있어서 덩어리로 되어 있지 않은 곳이 없어.
       
      사람이 걸어다니고 뛰어놀고 하는 것도 
      종일 땅 위에서 하고 있지 않나.
      그런데 어떻게 꺼질 수 있겠는가?"
      라고 우주 만물의 이치를 자세히 설명해주었다.
       
      친구의 설득력 있는 말에
      침식을 폐하고 누워 있던 걱정꾸러기는
      꿈에서 깨어난 듯 기뻐하며
      그제야 비로소 마음놓고 식사를 했다.
       
      공연한 걱정을 일컫는 뜻으로 자주 사용하는 
      기우 라는 말은 여기서 탄생한 것이다.
       
      기우는 기인지우(杞人之憂)의 줄임말로
      기(杞)나라 사람이
      쓸데없는 걱정(憂)을 한 데서 유래된 말이다.
       
      절대로 이루어질 수 없는 일에
      지나치게 걱정하는 것,
      그래서 "걱정도 팔자" 라고 한다.
       
      - 좋은글 중에서 -
 
 
 
 
이전글   오늘도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
다음글   이 가을에는 다들 행복해지고 싶어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