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intree

http://club.koreadaily.com/raintree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클럽정보
운영자 은비
비공개 개설 2012.10.16
인기도 3819592
회원 137명
Raintree 공지 
공지 (12)
문득(벙개) (81)
모임후기 (43)
Together(정모) (94)
Carpe Diem(꿀금) (283)
Raintree 인사 
콩닥콩닥(가입)  (181)
Hello(출석) (1350)
Raintree 안채 
Sweet Rain (1569)
토닥토닥 (997)
고운시,글 (577)
Raintree 사랑채 
소근소근 (398)
톡톡톡(정보) (629)
Raintree 뜰 
팝송 (1098)
가요,가곡 (1470)
클래식,연주곡 (1036)
음악 편지 (신청곡) (1154)
Raintree 취미 
찰칵찰칵 (766)
drudru(풍경) (109)
조물조물 (92)
내 스탈이 어때서 (80)
Raintree 문화 
건강관리  (2729)
통 Guitar  (120)
예술작품 (81)
생활지혜 (2521)
Raintree 유머,영화 
~!@#$%^&* (1029)
추억의 영화 (261)
어 .머. 나. (839)
Raintree 신앙 
오늘의 묵상 (2074)
찬양 (2071)
Sinabro (1050)
공감 (1369)
Amazing Grace (140)
Raintree 자료실 
운영자방 (4488)
태그 연습장  (50)
태그 자료실 (10)
Raintree Story
My forever Friend
어느날 갑자기
With or Without You
 
TODAY : 960명
TOTAL : 6835585명
고운시,글
작성자  jaeki 작성일  2019.12.08 06:17 조회수 176 추천 0
제목
 ♡평생 두고두고 읽어도 너무 좋은 글♡  
 

♡평생 두고두고 읽어도 너무 좋은 글♡

1.게으른 사람에게 돈이 따르지 않고, 변명하는 사람에겐 발전이 따르지 않고, 거짓말하는 사람에겐 희망이 따르지 않고, 간사한 사람에겐 친구가 따르지 않는다.

자기만 생각하는 사람에겐 사랑이 따르지 않고, 비교하는 사람에겐 만족이 따르지 않는다.

2. 딱하다
먹을 것이 없어 굶는 사람도 딱하지만,먹을 것을 앞에 두고도 이가 없어 못 먹는 사람은 더 딱하다.
짝 없이 혼자 사는 사람도 딱하지만, 짝을 두고도 정 없이 사는 사람은 더 딱하다.

3. 땅과 정성
땅은 절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채송화씨를 뿌리면 채송화를 피우고,
나팔꽃 씨를 뿌리면 나팔꽃을 피운다.

정성은 절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
나쁜 일에 정성을 들이면 나쁜 결과가 나타나고, 좋은 일에 정성을 들이면 좋은 결과가 나타난다.

4. 때문
잘 자라지 않은 나무는 뿌리가 약하기 때문이고, 잘 날지 못하는 새는 날개가 약하기 때문이다.

행동이 거친 사람은 마음이 비뚤어졌기 때문이고, 불평이 많은 사람은 마음이 좁기 때문이다.

5. 더하기와 빼기
하나에 하나를 더하면 둘이 된다는 건 세상 사람들이 다 알지만, 좋은 생각에 좋은 생각을 더하면 복이 된다는 건 몇 사람이나 알까?

둘에서 하나를 빼면 하나가 된다는 건 세상 사람들이 다 알지만, 사랑에서 희망을 빼면 이기가 된다는 건 몇 사람이나 알까?

세월이 더하기를 할수록 삶은 자꾸 빼기를 하고, 욕심이 더하기를 할수록 행복은 자꾸 빼기를 한다.

똑똑한 사람은 더하기만 잘 하는 것이 아니고 빼기도 잘 하는 사람이다.

훌륭한 사람은 벌기만 잘 하는 것이 아니고 나누어 주기도 잘 하는 사람이다.

ㅡ 모셔온글 ㅡ

 

 

 

여고시절 ♪ 방주연

 
 
Polar (2019.12.08 08:45)  신고
너무나 좋은 글 감사합니다. 항상 마음에 새기면서 하루하루에 적용ㅇ하면서 살아야 겟어요 ~~
은비 (2019.12.08 10:06)  신고
jaeki님^^~
세월은 흘러가도
마음은 아직도 변함없이 여고시절인 우리들
흐르는세월 속에서
문득문득 생각납니다요

그때 그시절...만난 울님들
아직도 울방회원으로 남아있어요
자주 오셔서
추억의 옛시절로 돌아가게 해주셔요

jaeki님은 우리 창립멤버이십니다
은비 (2019.12.08 10:56)  신고
너무나 바쁜 일상을 잠깐 뒤로하고
울방 그리워 오시는 polar님
polar님을 생각하면
요즘도 이런분이 계신가?하고
고개가 갸우뚱해집니다요ㅎㅎ

시대가 바뀌면서 모든게 편리해진
디지털시대에 익숙해지는게 사실이지만
analogue 시절이 그리워지는건
그냥이 아니고...확실히 그땐
사람들의 가슴이 따뜻했었다는거...맞쬬?
 
 
이전글   겨울향기
다음글   너에게 묻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