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60의 행복한 아침

http://club.koreadaily.com/Korea victorvalley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가입등록 및 인사방 
 
  클럽정보
운영자 빛소리
비공개 개설 2012.07.05
인기도 11637924
회원 547명
공지및 공유방 
가입등록 및 인사방 (204)
행복 스케치 (1867)  
글모음방 
감동,좋은글  (2365)
명언, 귀감글 (1484)
여러글 (1757)
자유 게시판 (1315)
유익한 정보방 
건강정보 (2945)
생활상식 (2428)
음식관련 (2440)
영상방 
사진.그림. 조각 (1965)
동영상 (772)
IT 인터넷 
컴퓨터 (323)
태그자료 (55)
이미지 스킨 (101)
질문하기 (22)
쉬어가는방 
게임 (404)
그림 찾기 (37)
음악♬휴게실 (981)
유머 웃음방 (1328)
세상 이야기 (815)
각종자료실 
운영자방 (1496)
신앙방 
말씀. 글 (452)
찬양 (182)
추천링크
가판대-모든 신문은 여기
채널 A
MBN 매일방송
JTBC
나는 의사다
EBS 교육방송
라디오코리아
재림마을
 
TODAY : 1890명
TOTAL : 17764329명
병은 육체의 고장이 아니라 마음의 아픔이다
 
건강정보
작성자  빛소리 작성일  2020.06.01 07:35 조회수 651 추천 0
제목
 이 중요한 시기에 면역력 약화시키는 식습관  
 

이 중요한 시기에 면역력 약화시키는 식습관

출처123rf

WHO의 부정적 전망이 나옴에 따라 더욱 중요해진 것은 개인의 면역력이다. 이처럼 중요한 시기에는 슈퍼푸드를 골라 먹는 것보다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식습관을 당장 없애는 것이 우선이다.

출처123rf

▶즐겨먹는 ‘단짠 음식’ →소금과 설탕 “면역기능 억제”

코로나19 감염시 치명적인 기저질환은 고혈압이나 당뇨처럼 식생활과 매우 밀접한 대사질환들이 속해있다. 특히 소금과 설탕은 대사질환 위험을 높이는 주인공들이다. 최근에는 소금이 많이 들어간 음식은 고혈압뿐 아니라 면역계에도 해로운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가 발표돼 주목을 끌고 있다. ‘사이언스 중개의학최신호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독일 본 대학 면역학 연구소의 크리스티안 쿠르츠교수는 동물 실험을 통해 “과도한 소금 섭취가 면역 시스템의 중요한 부분을 상당히 약화시킬 수 있음을 처음으로 입증했다”고 밝혔다.

출처123rf

쥐실험 결과, 고염식 먹이를 제공한 쥐의 장과 간에서 질병을 일으키는 병원체가 100~ 1000배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람을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도 비슷한 결과가 나왔다. 일상적으로 먹는 소금 외에 추가로 하루 6g 의 소금을 더 섭취한 실험대상자들은 일주일 후 면역력을 떨어뜨리는 ‘글루코 코르티코이드’ 수치가 증가했다. 추가 섭취량은 햄버거 두개와 감자튀김 두 봉지에 해당한다. 두 실험 모두, 과도한 소금의 섭취가 면역기능을 하는 ‘과립구’ 기능을 억제해 면역력을 떨어뜨린다는 결론이다.

달콤함을 주는 설탕 역시 마찬가지다. 미국 임상영양저널 (American Journal of Clinical Nutrition)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아침에 100g의 설탕을 섭취한 그룹의 경우 박테리아를 제거할 수 있는 면역 세포의 능력이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와 같은 현상은 최대 5시간 동안 유지됐다. WHO는 하루에 섭취하는 설탕이 25g(각설탕 12개)이상 넘어가지 않도록 권장한다.

출처123rf

▶식이섬유가 부족한 식사→면역력에 중요한 장 건강 약화

식이섬유는 소화에도 좋지만 면역력 향상에도 중요한 역할을 한다. 면역력에서 가장 중요한 기관은 장(臟)이며, 장이 건강하려면 식이섬유가 풍부한 식물성 위주로 음식을 먹어야 한다. 장 내 유익균의 먹이가 되는 것은 바로 식이섬유이기 때문이다. 식이섬유가 숙면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도 있다. 뉴욕 비만연구센터의 연구(2016)에 따르면 식단에서 식이섬유의 비율이 적고 포화지방이 높을수록 숙면이 방해됐지만 적절한 식이섬유의 섭취는 숙면에 도움을 준 것으로 나타났다. 수면 상태가 좋지 않으면 면역 반응이 손상돼 감염에 취약해지는 것으로 보고돼있다.

출처123rf

▶과음·자주 마시는 커피→숙면방해로 면역력 약화
과음과 카페인 역시 숙면을 방해하며 면역력을 약화시킨다. 알코올 대사 및 면역 전문가인 뉴저지주립대학 러트거즈대학교 디팍 사르카 교수는 과도한 알코올 섭취와 면역력 약화에는 유의미한 연관성을 가진다는 연구(2015)를 발표한 바 있다.

출처123rf

지나친 카페인 섭취 또한 수면을 방해하면서 결과적으로 면역력을 떨어뜨린다. 카페인에 민감하다면 커피와 홍차나 녹차등의 차를 마실때에는 최소 취침 6시간전에 마시는 것이 좋다.

 
 
 
 
이전글   확실히 시력 좋아지는 눈 운동 다섯가지!
다음글   면역력을 높이는 가장 쉬운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