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주 정착 및 생활정보 공유 카페

http://club.koreadaily.com/wdl
전체글보기
 
  클럽정보
운영자 워싱턴주 안내
공개 개설 2011.05.13
인기도 681544
회원 116명
[1]미 각주뉴스 및 생활정보 (1458)  
[2]실기시험 동영상 및 필기시험예상문제,운전자 가이드 (27)  
[3]워싱턴주 면허국에서 인정하는 한국및미국 준비서류 (21)
[4]한국증빙서류,번역,공증,통역,아포스티유 발급대행 (42)
[5]각종 워싱턴주 면허 정보 공유  (403)  
[6]워싱턴주 시애틀 하우스/콘도/아파트 렌트 안내 (491)  
 
TODAY : 1546명
TOTAL : 1521860명
본 카페는 시애틀 생활및 정착정보의공유를 기본 목적으로 운영이 되고 있습니다.카페 기본취지에 맞지않는 댓글은 삭제되고 2회이상시에는 강퇴조치됨을 알려 드립니다.정회원이상의 게시판 입니다.협조에 감사를 드립니다.
 
[1]미 각주뉴스 및 생활정보
작성자  부운영자 작성일  2020.07.31 01:22 조회수 23 추천 0
제목
 키 180㎝ 넘으면 코로나 걸릴 확률 두 배…이유는?  
 
키 180㎝ 넘으면 코로나 걸릴 확률 두 배…이유는?

키가 큰 사람들이 코로나19에 걸릴 가능성이 키가 작은 사람들에 비해 2배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코로나 바이러스는 에어로졸(공기중 미립자) 형태로도 전파되는데 키 큰 사람들이 상부에 떠 있는 바이러스 섞인 공기를 마실 확률이 더 높아지기 때문이다.

30일 영국 언론 텔레그래프 등에 따르면 최근 영국 맨체스터대와 오픈유니버시티 등의 전문가를 포함한 글로벌 연구팀은 미국과 영국에서 2000명을 상대로 조사를 벌였다. 개인적인 특징, 일, 생활습관이 코로나19 전파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보기 위한 조사였다.

그 결과 키가 6피트(182센티미터) 이상인 사람들이 코로나 발병 위험에 2배 이상 더 노출되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를 퍼뜨리는 주된 매체로 알려진 침방울은 상대적으로 짧은 거리를 이동하고 나온 후 금세 바닥으로 떨어진다. 하지만 환기가 잘 되지 않는 곳에서 바이러스가 섞인 에어로졸은 오랫동안 상층부에 머물러 있을 수 있다.

연구진은 "침방울에 의한 전염이 발생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사회적 거리 두기가 여전히 중요하지만, 에어로졸 감염을 막기 위해서는 마스크 착용이 필요하다. 또 실내공간의 공기정화 역시 더 깊이 탐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세계보건기구(WHO)도 지난 9일 발표한 최신 코로나19 전파 지침에서 "일부 확진 사례가 합창단 연습, 레스토랑, 체육관 등 실내 혼잡한 공간에서 나왔다"며 "이는 에어로졸 전파 가능성을 시사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또한 부엌이나 숙소를 공유하는 것이 코로나 확산 위험을 높인다는 것을 밝혀냈다. 영국은 이런 경우 코로나에 걸릴 위험이 1.7배 높았지만 미국은 3.5배나 더 높았다. 이번 연구는 의학 논문 공개 사이트인 medrxiv.org에 발표되었으며 아직 동료들의 검토를 받지는 못했다.


 
 
   
 
 
이전글   5세 미만 유아 코로나 감염자 바이러스 보균량 성인의 100배
다음글   커클랜드, 주민 몰리는 공원 2곳 폐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