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박2일

http://club.koreadaily.com/moobak
전체글보기 클럽방명록  모여라   모임사진   모임후기   공지   새로운 회원 필독   자유게시판   무박 회원님들  
 
  클럽정보
운영자 날으는뚱
비공개 개설 2011.12.27
인기도 591394
회원 93명
클럽소개 
공지 (81)
새로운 회원 필독 (3)
가입인사 (83)
자유게시판 (358)
무박 회원님들  (68)
운영진 공지  (3)
가볼만한곳 (766)
산행 스케줄 & 캠핑 계획 
모여라 (650)
산행지식| (17)
장비 (2)
사진 & 후기 
모임사진 (325)
모임후기 (38)
캠핑, 스페셀 산행 
ZION NATIONAL PARK 2011 5월 (4)
SEQUIOA & KINGS CANYON 2011 7월 (4)
GRAND CANYON 2011 9월 (12)
FORGE VALLEY 2011 8월 (2)
LAKE SABRINA 단풍 2011 10월 (2)
DEATH VALLEY 2011 12월 (5)
YOSEMITE & SEQUIOA 2011 12눨 (5)
Joshua Tree National Park 2012 4월 (4)
GRAND CANYON 2012.May (9)
세코야캠핑.2012 7월 (8)
2012.8월 5박6일 여행~ (28)
2012 .11 Death Valley (4)
2012.12~2013.1 Yosemite (9)
Big Bear~ 2013.1 (5)
GRAND CANYON~ 2013.May (8)
Mt.Whitney~2013.6 (34)
JMT ~ 2013.7 (9)
San Diego~ 2013.8 (10)
Bishop ~2013.10 (4)
Mt.Whitney~2013.10 (4)
San Jacinto Peak~2013.11 (2)
Thanksgiving 연휴여행~11.2013 (5)
모두모아 시절 
2009년 이전 공지 (13)
2009 년 공지 및 댓글 (32)
2010년 공지 및 댓글 (100)
2011년 공지 (86)
산행 후기 2009년 (26)
산행 후기 2010년 (28)
산행 후기 2011년 (43)
2009년 모임 사진 & 댓글 (76)
2010년 모임사진 & 댓글 (50)
2011년 모임사진 & 댓글 (67)
2012년 공지 모음 (0)
추천링크
Facebook
 
TODAY : 2명
TOTAL : 1697942명
모임후기에 함께 하셨던 모임에 후기를 올려주세요~~~
 
모임후기
작성자  꼭지 작성일  2012.04.25 19:28 조회수 1152 추천 0
제목
 4월 21일 조슈아트리 캠핑 !! o(^▽^)o  
 

4월 21일 드디어 4월 캠핑이 시작 되었습니다.

약속장소는 8시 한남체인이라구 해서 항상 푸르른님이 저를 픽업해 주셨는데.

제가 항상 일찍 인나서 이번에 한번 기차타는 느낌으로

한국에서는 여행갈때 저는 항상 청량리역 모임 기억나세요ㅎㅎ

이제는 청량리 분위기 완전 탈바꿈  땅값 많이 올랐어요ㅋ

서울역두 있었지만 저는 항상 청량이 였네요

청량리 분위기를 느끼려구, 제가방에 쇼핑백을 들구

2번의 버스를 갈아 타구서 한남체인에 도착을 했는데 영 분위기는 안느껴지네요 ^^;;

푸르른님 차타구 갈껄 ㅡㅡ ;;  하면서 웃었습니다 

제가 첫 일빠로 도착을 했습니당 7시 40분

그다음 2번째님이 루아님 저는 루아님을 봤는데 아~~ 다른 산악회 모임인지 알았습니다.

그다음 순서로 회장님 꽁지님, 천천히님,꽃님 잠시 자비님 봤습니당, 자비님은 꽃님 픽업해 주구

다른곳으로 고고씽 ㅋㅋ 그리구 기다리셨던 푸르른님의 피앙새이신

스테판님 정말 방가웠습니다 저 한국가기전에 뵈서 너무 방가웠습니다.
 
너무 부러운 바퀴벌레 한쌍의 커플이네용, 이제는 한번 발을 담구셨기 때문에

ㅋㅋ 빠져나오실수가 있으실련지 ㅋ 

차는 2대로 해서 나눠서 출발을 했습니다 총 8명이 출발을 했습니다.

회장님 차에는 꽁지님, 천천히님, 루아님,

푸르른님의 차에는 스테판님, 꽃님, 저, 이렇게 해서 고고씽~~~~ 회장님의 특명으로 저는

무전기를 하나 받구 이것 워낙 쓸모 많은데요.

갑자기 무전기가 없어지면 이것 제가 한국 들구 가신걸루 아시면 됩니당.

정말 무전기를 가진자 세상을 다가진것 같았어요. 즉 무박이일에 감투를 받은듯한 느낌 ㅋㅋ

중간에 기름 한번 쏘아주구 꽁지님이 하겐다즈 자비로 아이스크림 돌리셨습니다
 
편의점이라 아이스크림두 비싸더라구요 고기두 도네이션 했다구 들었습니다.

정말 감사했습니다. 그래서 회비가 많이 남았네요 ^0^

올개닉 고기두 구워먹으니 정말 환상의 맛이네요. 양도 많이 가져오셔서 조금 남았어요

조금 남은건 푸르른님이 안드셔서 남은거라니당 채식주의자 ^^;;

3시간을 달리다 보디  중간지점에 카바존이 보여서 울 꽃님 낼 올때 카바존 아룰렛 매장
 
들렸다구 가자구 ㅋㅋ 제안하구 회장님 흔쾌히 1시간만 쇼핑시간 내주겠다구 하고 ㅋㅋ

무전기로 대화하구, 결론은 못갔지요 1시간을 어찌 쇼핑해요 ^0^ 아마 쇼핑할수 있었는데  

토요일날 땡볕으로 인해 다들 녹초되서 접었던것 같네요

3시간 있다 조쉬아트리 국립공원을 갔는데 헉...내리자마자 하이킹 하다가는
 
더위먹겠더라구요 일요일 일정을 약간 땡겼다구 하네요 힘든코스는 빼구 차로 관광을 했네요

그리구 저번주는 선선했는데 이날은 완전 땡볕햇빛이였습니다.

비스트스토어에서 인폼 받구 캠핑자리 찾아서 텐트를 치는데 우리텐트가 젤 컸어요 ㅋㅋ

텐트 치트라 고생 많이하셨습니당 회장님 꽁지님, 스테판님. 감사했습니다

회장님은 항상 하신 티가 팍나서 어디서나 이쁨받겠더라구요

다른분들도 힘들었는데 티가 안나셨어요 ^^;;

그렇지만 저희눈에는 열심히 일한 모습을 봤습니당 ㅋ 감사했습니당

그리고 하이킹하러 갈준비 완료 차를 타고 고고씽 1시간 30분을 땡볕에서 걷는데

다들 지친 모습 ㅋ 그와중에 어떤 외국사람들은 클라이밍 하시더라구요

사진에 담아두구 이름모를 꽃들도 피고 바위에 나무가 자라구 스테판님하구 회장님이 설명,

햇볕은 너무 땡볕이였구 다들 지치구 스테판님은 슬리퍼신구 오셨다가 또 평발이셨어요 

고생하셨는데 그래두 굳굳히 따라와주시구,

감사했습니당. 너무 좋으시구 심성도 고우셔서 푸르른님하고 두분이 너무 잘 어울리셔서

너무 좋았습니당  푸르른님이 스테판님 얼굴 쓰다듬는것 보고서 닭살커플 ㅎㅎ ㅋㅋ 
 
속으로 생각했습니당 깨소금냄새가 팍팍 느껴지더라구요 ㅋ 

한국도 한여름에는 땡볕인데 습도가 높아서 끈쩍끈쩍하는데

그래두 여긴 습도가 안높으니 그래두 전 다행이라구 생각해요

다들 한국오셔서 땡볕 여름에 와보세용 대박이에용 아스팔트가 이글이글 되요 ^^

그리구 해골바위두 갔어용 마눌님이 답사 갔다오신 사진 보구서 우와 거기서두
 
개인사진 찍구, 회장님 카메라 굿!! 인기 최강이였습니당 ^0^

그리구 하일라이트 죠쉬아트리  ㅋㅋ 우와 가시 엄청 많네요^^;; 

경고팻말두 붙여 있구 죠쉬아 트리 보고서 놀래구 신기해하구 근데 중간걸어가다가

외국여자 2분이 오셨는데 한여성이 가시에 찌르셔서 고함소리가 나더라구요 아프다구..

으윽 보던 제가 으윽..사진찍으러 나무옆에 갔다가 슬리퍼 신었는데

어떡하다가 가시에 찌르셨더라구요 가시를 뺄려구 하면 가시가 더 들어간데요 스테판님 말씀이

으윽..암튼 불쌍했어요 계속 아픈소리 내서 ㅠㅠ 회장님 도와주구 싶었는데

물품이 다른곳에나 두어서 저희는 어찌할빠를 모르구 도와줄수 없어 다시 차타러 갔습니다.

정말 죠위아트리 원더풀이였습니당 그리구 석양을 보러 갔는데 적당히 도착을했는데

해가 7시 넘어서 져서 1시간을 더기다리기가 모해 개인사진 찍구 단체사진 찍구 내려왔습니다

그리구 기대하던 고댄 저녁식사 꽃님은 매운탕을 끓이시구 저는 밥담당 ^^;;
 
그래두 경력은 꽤되요 회장님이 과자봉지 보여주면서 빠방한것봐 벌써 약간 높은지대 ^^;;

산에서 밥하면 한국에서 제가 항상 밥 담당이였습니당 ^^;; 3층밥 먹어보신적 있으신가요 ??
 
ㅋㄷㅋㄷ 이번에두 그럴까봐 조마조마 했는데 적당히 그래두 잘된것 같더라구요

천천히님은 정말 야채 쓰시는데 ^^;; 너무 부엌일은 안한티가 팍 나시더라구요 ^^;;
 
칼 핑계 대지마세용 ^^;; 그런데 너무 여성스러웠어요 샤방샤방

서로 분주히 준비하고 챙기구 회장님은 또 감사하게 자기가 아끼는 와인 가져오셨어요
 
아르헨티나 와인이여 제가 저번에 와인먹구 싶다구했더니 챙겨오셨어요

정말 감사했어요 정말 잊지 못할꺼에요 저 정말 여기와서 와인먹구 싶었거든요

혼자 집에서 먹기두 그러구 맥주도 안사먹었거든요 여기와서 여행할때 먹었네요
 
회장님 감사했습니다,

멋진 와인에 잔은 플라스틱잔 ^^;; 전 유리잔으로 폼있게 간지나게 마시구 싶은 사람

별거 다 바라죠 ㅋ 그래두 정말 플라스틱잔이 유리잔보다 더 갚지게 해준  추억이였어요

호호호 하지만 정말 분위기에 취해 피같은 생명의 와인 2잔이나 마셨답니당.

나중에 와인이 모잘랐지요 제가 2잔이나 먹어서 그래요 ㅋㅋ 맥주도 2캔 정도 마시궁

고기두 맛나게 구워지구 그리구 기대하던 캠핑 파이어 ㅋ

푸르른님하구 스테판님 잠깐 화장실갔다가 길 좀 헤맸다구 하네요 ^^;;

고구마, 감자, 옥수수 호일에 싸서 불에 쬐서 먹구,
 
여기가 더 한국보다 더 캠핑을 즐길즐 아는 분들만 다 있으셔서

캠핑의 달인이라는것을 느꼈습니다

그리구 하일라이트 별이 정말 많아요 ㅠㅠ 근데 저는 차마 별똥별을 못봤네요 ㅠㅠ

수다 떠느라...다른 분들은 떨어지는것을 보셨는데

저는 다시 또 오라는 신호인지 100만불짜리 야경구경을 수다 떠는거랑 바꿨네요 ㅋ 

갑자기 지금 문득 그런 생각이 드는데 회장님이 여자로 태어났으면 이런 추억을 못가졌네요
 
회장님 정말 감사했어요

그리구 슬금 정리하구서 텐트장에서 자는데 바람이 약간 부는데 누가 지나가는 오싹한 분위기

ㅋㅋ 지금 생각해보니 이것두 잼났어요..

푸르른님 겁이 참 많으셔서 귀신이야기 잡담하고 다들 전날 늦게 주무셨는데

제가 또 루아님하구 수다 떨기 시작하다가 ㅋ 끝과 끝이였거든요 중간이 꽃님하구 푸르른님..

푸르른님이 자리 바뀌드릴까요 했더니 ㅋ 움직이는게 실례라 잠을 청했네요ㅋ

다음날 아침 6시에 분주히 일어나 꽃님표 카레요리 정말 환상이였습니다.

뒷정리 시작하구 루아님은 젓가락들구 깨끗하게 흘린것 있나 줍어서 담으시고 애쓰셨습니당

아마 캠핑 가실일 있으시면 꽃님 어떡해서든지 데려가실듯하네요,ㅋ

그리구 10시까지 정리하구 다시 비짓센터가서 반납하구 저는 다들 신기했어요 ㅋㅋ

냉장고 붙이는것 좌석악세사리 다들 사시는것 보구 ㅋ 악담 한마디 전기세 잡아먹어용 ㅋㅋ

집으로 가는길에 스타벅스 들려서 커피 마셔주궁, 우와 또 풍력발전소 보고 깜놀

다들 각자 개인꺼라구 정말 깜놀했어요 ㅋ 멋있기두 하구요 ^_______^

1시쯤에 도착을 한듯하네요 ㅋ 너무나 환상적인 캠핑이였구요
 
한국에서 못느껴본 캠핑을 주신 무박이일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특히 회장님 노고에 감사드립니당.

다들 좋은 저녁맞이하세요


p.s

꽃님하구 대화하다가 빵한번 크게 터져서 이것 아주 평생 기억에 남을듯해요
 
꽃님 목소리랑 같이 들어야 진국인뎅 ㅋㅋ

제가 버스 탈때마다 올림픽을 지나가거든요 매일요 오늘 지나가다가 흐믓 ^^;;

"저는 절대로 올림픽 다음에는 절대로 안가요 ㅋㅋ저는 딱 올림픽까지만 가~~요" ㅋㅋ 그부분이
제 뇌리에 팍 박혔네요 ㅋㅋ

지금두 저는 ㅎㅎ 미소짓구 있어요 올림픽단어만 나오면 꽃님 엄청 생각나겠어요

런던 올림픽두 하는데

ㅋ 축구 지금 조편성 약간 불안하죠 ^^;;

좋은꿈 꾸세요...

 

 
 
뚱마눌 (2012.04.25 19:43)  신고
후기도 쓰는분에 따리 이리 다르군요~ 잘 올려주셨어여~ 꼭지님~
꼭지님의 세심한 보고형식의 후기는 독보적입니당~ 같이 다녀온듯 그림이 그려져서 좋아여~ㅎ
Ruah (2012.04.26 00:09)  신고
ㅋㅋ 후기 재미나게 잘 봤습니다. 못 간 분들도 다녀온 듯한 기분이 들 것 같아요. ^^ 만나자마자 이별이네요. 그래도 웬지 또 만나게 될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ㅋㅋ
소피아 (2012.04.26 10:31)  신고
역시 꼭지님의 후기 참 조으다~~~~^^
 
 
이전글   4월 29일 Bronson Canyon-Griffith Park
다음글   사막에서의 하룻밤 (Joshua Tree National Pa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