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색소폰 나라

http://club.koreadaily.com/music
전체글보기  중고악기 사고,팔고   공동 구매~   + 알립니다~~~~~   LA 뮤직 이벤트가 하는 일 
 
  클럽정보
운영자 예술인
공개 개설 2011.05.07
인기도 982700
회원 123명
♥ 가입,출석 한 마디 ♥ 
가입~출석~한 마디~ (71)
♥ 악기,노래~ 음악 ♥ 
색소폰 연주 (350)
트럼펫 연주 (51)
클라리넷 연주 (31)
키타 연주 (55)
드럼 연주 (49)
노래,찬양 교실 (44)
피아노 조율,수리,관리 피아노 연주방 (18)
베이스키타 연주 (13)
하모니카의 방 (10)
플륫 연주 (0)
♥ 악기 지식 나누기 ♥ 
색소폰 지식 나누기 (131)
트럼펫 지식나누기 (11)
클라리넷 지식 나누기 (4)
기타 지식 나누기 (23)
드럼 지식 나누기 (14)
음악 지식 나누기 (2)
플륫 지식 나누기 (0)
♥ 활동 사진 모음 ♥ 
사진 앨범~~~~ (59)
♥ 악기점 ♥ 
저렴하면서 좋은 악기~
구입 소개~ (17)
중고악기 사고,팔고 (14)
공동 구매~ (5)
♥ 색소폰,클라리넷,키타~ 동호회 
+ 알립니다~~~~~ (46)
반주실,반주기 안내 (22)
마우스피스,리드,리가춰,악기...어떤 것을 쓰고 계세요 (19)
♥ LA 뮤직 이벤트사 ♥ 
LA 뮤직 이벤트가 하는 일 (2)
♥ 회원 나눔 방 ♥ 
좋은 글 나눔방~ (472)
^&^ ㅋㅋ웃음방~ (143)
신앙의 글 나눔방 (290)
회원 연주방 (11)
핫딜(Hot deal) (0)
♥ LA 힐링 댄스클럽~~ 동호회♥ 
스포츠 댄스(지루박,트롯트,부루스)배우기 (3)
추천링크
♥LA 색소폰나라/뮤직 이벤트
♥ Kenny G 색소폰
♥ Candy Dulfer 색소폰
 
TODAY : 136명
TOTAL : 2323359명
  강좌방~
색소폰 연주자로서 갖추어야 할 지식과 이론과 음악 상식...등을 모아 봅니다. ^&^
 
색소폰 지식 나누기
작성자  예술인 작성일  2012.05.19 12:28 조회수 1942 추천 0
제목
 ♬ 무대에서 긴장 하지 않으려면?   
 

                                

               ** LA 색소폰 나라를 찾아 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도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 되시길 빕니다.
        
           블로그 http://blog.koreadaily.com/dacapo7


연주자가 무대에서 긴장하여 실수하지 않으려면?

무대에서 연주시 누구라도 느끼는 공통된 목소리가 있다.
즉, 긴장한 나머지 자신의 제대로 된 연주를 보이지 못했다는 아쉬움이다.

연주음은 마이크를 통해 청중들에게 전해지지만 자신은 제대로 알 수가 없는 상태에서 긴장되어 자기도 모르게 그만 실수하는 경우가 허다하다. 제아무리 연습을 되풀이 했다고 하더라도 긴장되기 마련이다.

그렇다면 긴장을 푸는 최소한 대책은 있는지...
그 대책으로 다음의 사항을 알아 두면 참고가 될 것으로 본다.


1. 가끔 청중을 호박이라고 생각하는 연주자의 패턴

막된 표현일지 모르지만 그렇게 생각하면서 연주하는 방법도 한편으로 일리가 있다.

자신의 연주를 비판적으로 듣고 있는 듯한 협박감이 조금이라도 보인다면 그만 가슴이 콩닥콩닥 거리게 될 것이기에, 아예 청중인 상대방은 사람이 아니라 호박이기 때문에 가볍게 혼자만의 콘서트라고 생각하면서 분다는 것이다.


2. 여러 곡을 연주 시 쉬운 곡부터 연주하는 패턴

처음부터 어려운 곡은 절대로 하지 않는다.
우선 장내 분위기에 익숙해지는 것이 중요하므로 자신 있으며 간단하고 쉬운 곡부터 시작하여 순차적으로 난이도가 높은 곡을 연주한다.


3. 처음부터 무리한 욕심을 내지 않는 패턴

처음부터 100점 만점의 연주를 하여 청중을 감동 먹게 하려는 무리한 기대는 버리고, 오늘은 그저 60점 정도로 만족하면 될 것으로 생각하면 그 자체만으로도 여유가 생긴다. 조금 욕심을 부려 80점은 받고 싶겠지만 이것은 지나친 기대이다. 결과적으로 60점의 목표가 90점정도 받는 일도 있는데 그 경우라면 대성공이다.


4. 청중과의 일체감 조성 패턴

연주장에서는 관중의 눈이 자신에게 쏠려 있다. 연주자세가 딱딱하면 듣는 쪽도 반사적으로 경직되고 그 분위기는 연주자에게 전해져 더욱 불편해진다. 청중이 가볍게 받아주면 연주하는 쪽도 편해질 것이다. 이렇게 하기 위해서는 잠깐 얘기라도 하면서 연주회장의 분위기를 부드럽게 할 필요가 있다.

청중의 얼굴이 풀리면 그 분위기는 연주자에게 전해져 청중과의 일체감이 조성되어 연주도 편해진다.


연주할 때의 의상이나 조명도 중요하다.
클래식 연주회에서도 검은 연미복 일변도에서 최근에는 연주 곡목에 따라서 의상을 갈아입는 경우도 자주 있다. 이런 입장이라면 보면대 앞에서의 직립부동의 자세는 고려해볼 필요가 있지 않을까..


5. 자아를 버리는 패턴

자신의 연주를 멋지게 들려주고 싶다 라는 생각 그 자체가 긴장되는 원인일지도 모른다. 자신의 명연주를 들려주는 것이 아니라, 하모니카를 들려주는 것이라고 생각하여, “하모니카란 참으로 좋은 소리이지요...” 이러한 생각으로 무대에 서면 이상하게도 마음이 편해지고 여유가 생긴다.

긴장을 푸는 대책에는 이외에도 더 많을 것으로 본다. 다만 음악 연주는 시간과 승부하며, 1회에 한하므로 일단 연주된 것은 되돌려지지 않는 것이므로 그것이 즉석 연주의 어려움이고 또 즐거움이다.

 
 
 
 
 
이전글   ♬ 째즈 연주 입문을 위한 10가지 습관~
다음글   ♬ 색소폰 넥 코르크 교체하기~